딜라이트보청기

언론 속의 딜라이트

2019-09-05

딜라이트보청기, 중국 시장 진출 기념 '양쪽에 100만원'보청기 이벤트

딜라이트
조회수  |  172
‘대원제약(003220)’의 자회사 '딜라이트보청기'가 지난 8월 26일 중국 음향기기 전문 생산기업인 ‘거보타이(GEVOTAI)’와 기술 협력 및 수출 계약 체결 기념으로 고객 감사 이벤트를 준비했다고 전했다. 이벤트의 주요 내용은 고채널 보청기 양쪽을 100만원에 판매한다는 내용이다.

최근 '딜라이트보청기'국내 최초 중국 내 보청기 시장의 지속 가능한 수출 판로를 개척하였다고 맑혀 주목받고있다. '딜라이트보청기'의 한국 보유 특허를 중국애 출원하여 실시권을 부여하며, '딜라이트보청기'의 자체 기술력을 인정받고 개발한 Fitting S/W를 핵심부품에 탑재하여 중국 시장에 공급하게 된다.


이번 합작을 바탕으로 '딜라이트보청기'와 '거보타이(GEVOTAI)'는 양산이 가능해 '딜라이트보청기'원가 인하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어 서로 상생할 수 있는 구조라 국내 소비자들에게도 보청기 구배 비용의 부담을 덜어 줄 수 있는 희소식이 될 것이라는 관측이다.

한편, '딜라이트보청기'는 이번 합작을 계기로 고객 감사이벤트를 준비했다. 시중에서 판배되는 저가형 제품이 아닌 중고가 보청기를 양쪽에 100만원으로 특별 할인하는 이벤트이며 9월 말까지 진행한다고 한다.

'딜라이트보청기' 관계자는 "우리 회사가 중국 시장에 진출할 수 있었던 원동력은 우리 제품을 믿고 성원해 준 고객들의 지지 덕분에 가능했던 일이었다."며"감사의 의미로 준미한 이벤트에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원문보기


TOP
무단 이메일 수집거부 본 사이트는 이메일 무단수집을 거부합니다.
본 홈페이지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홈페이지 제작일~현재]

정보통신망법 제50조의 2 (전자우편주소의 무단 수집행위등 금지)

①누구든지 전자우편주소의 수집을 거부하는 의사가 명시된 인터넷 홈페이지에서 자동으로 전자우편주소를 수집하는 프로그램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우편주소를 수집하여서는 아니된다.
②누구든지 제 1항의 규정을 위반하여 수집된 전자우편 주소를 판매, 유통하여서는 안된다.
③누구든지 제 1항 및 2항의 규정에 의하여 수집, 판매 및 유통이 금지된 전자우편의 주소임을 알고 이를 정보전송에 이용하여서는 아니된다.